'김주원'에 해당되는 글 1

  1. 2007.05.03 주원님 강좌
2007. 5. 3. 19:33 | Grow-UP/Photo

제가 강의하는 학생들과 출사 후 제가 한 말들을 정리해 봤습니다.
여러분도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어요.
 
 
 
 
 
 
 
1. 평범한 대상을 비범하게 보는 눈을 기르라. 그것이 사진가가 가져야 할 능력.

사용자 삽입 이미지
 
 
 
 
 
2. 멀리서 피사체를 찾을려 하지 마라. 우리 주변에는 수도 없이 많은 피사체 들이 존재 한다.
단 보려 하지 않아 보이지 않을 뿐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3. 사소한 것을 눈여겨 봐라. 그리고 그 사소한 것들과 대화하는 법을 알아야 한다.
우리가 찍고자 하는 것은 사물의 겉 모습이 아닌 사물의 본질, 내면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4. 디자인적인 요소를 가미하여 찍어야 할때가 있다. 그렇지 않은 경우도 있지만 이때는 주위 그림과 대비되는
피사체를 찾아 볼 것.

사용자 삽입 이미지
 
 
 
 
 
5. 말을 할수 없는 여인. 그러나 내게 말을 건다. 날 봐 달라고..
날 찍어 달라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6. 전체를 보지 말고 잘라내기를 연습 하라. 잘라내고 잘라내다보면 피사체속에서 작은 우주를
발견하게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7. 빛을 보는 방법을 익혀라. 가장 극적인 순간, 가장 슬픈빛, 아름다운 빛, 감정이 담긴 빛....

사용자 삽입 이미지
 
 
 
 
 
 
 
 
8. 초현실이란 비현실이 아니다. 현실에서 일어나는 일들을 현실이 아닌 것 처럼 보여주는 것이
바로 초현실이다. 점,선,면 그리고 기하학적인 문양, 주변의 어떤 것들이라도 놓치지 마라. 반드시
보이게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9. 3차원의 세계를 2차원의 평면인 종이, 모니터 위에 표현 하기 위해선 좀더 생각하고
다양한 사물을 동시에 찍어 보는 훈련이 필요 하다. 이것은 포토샵의 레이어와 같은 개념.

사용자 삽입 이미지
 
 
 
 
 
 
10 . 세상은 우리가 사진에서 표현하는 것 만큼 다양하지 않다. 정돈 된 듯 하지만 그렇지 않고, 흐트러진듯 하지만
그러하지 않다. 복잡하고 혼란스러운 세상을 대비시킬 만한 요소 그리고 반어법적인 요소를 찾아라.
사진은 회화와 다르다. 마치 은유적으로 이야기 하는 문학(시)와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1. 좋은 빛, 좋은 빛을 따라다니다 보면 반드시 좋은 피사체를 만나게 된다. 좋은빛이 떨어지는 시간
해가 지기직전의 시간에 대부분의 좋은 사진들을 만나게 될것이다. 그 시간은 아주 짧다. 사진가에게 주어진 시간은
길어야 20분. 그렇다고 서두르진 마라. 하루의 몇분이라도 그리고 자기가 익숙한 장소를 끊임 없이 탐색하다 보면
그런 시간에 찾아가서 사진을 찍으면 되니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12. 왼쪽부터 야곱님, 부크님, 그리고 저 김주원 입니다.^^ 이땐 아마 모두들 지쳐있는듯 ..^^
의미있는 우리 첫 번개를 기록하기 위해 셀프 타이머로 한컷!

사용자 삽입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