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3.01 05:00 | Photo/Essay



돌산대교의 낮에 모습..














화려한 야경과는 달리..차분한 느낌의 바다..













여름같던 여수 날씨에 잘 어울리는 보트...













바다는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는....묘한 매력이 있다..













투명하던 남도의 바다..













새벽녁의 알싸한...바다..













기대하던 만큼의 멋진 일출은 아니었지만..













나의 마음을 채워주기엔













그 장엄함으로 충분했다..



























여수의 바다는...언제나 내 기억속의 휴식처일 것이다..























































그 맑고 투명한 여수의 바다에서..













나와 친구들...우리는 함께 마음의 평온을 찾았다..


.
.
.

@여수에서 | 20060325


[추억 보관 프로젝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