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형'에 해당되는 글 4

  1. 2008.12.02 동학사 나들이 (7)
2008. 12. 2. 21:38 | Photo/Essay



# 1
11월 초에 동학사를 다녀왔습니다.
게으름 때문에 이제야 사진을 올리네요 ^^;

.
.
.



# 2
제가 살고 있는 충남부근에선 상당히 유명한 단풍 명소입니다.
가을의 끝자락에서 아직도 멋진 자태를 뽐내는 단풍들이 있었습니다. ^^

.
.
.



# 3

허나...단풍이 아무리 좋다한들 그저 저의 소중한 사람들의 어여뿐 배경 역할이 전부랍니다 ^^
투명한 노란색과 붉디붉은 빨강색은 멋진 배경이 되어주네요 ^^

.
.
.



# 4

투명한 노란 단풍과 정색시의 노란 후드티~ 잘 어울리지 않나요? ^^

.
.
.



# 4

아직도 제가 잘 하지 못하는 과제중에 하나가..
정색시 자연스럽게 사진속에 담아두기 입니다.
아이 사진은 얼마든지 자신이 있는데 아직 색시는 사진찍히는게
영~쑥스러운듯 합니다 ^^;

.
.
.



# 5

서로 단풍을 가지겠다고 아우성인 친구들..ㅎㅎ
친구들이기에 저런모습이 좋아 보이는것 이겠죠?

.
.
.



# 6

가을단풍 나들이에 함께한 처형입니다.
와이프와는 다르게 옷을 굉장히 스타일리쉬 하게 소화하는 처형!
사실 누나라고 부르는게 편하긴 하겠지만 가족 관계상 처형이라는 호칭을 써야만 한답니다.
뭐.............. 처형은 저를 경태[각주:1]야~ 라고 부르지만 말이죠 ㅎㅎ;

.
.
.



# 7

참~ 많은 사람들이 분주히 오갔던 날이라서.. 사진속에 저의 사람들만 남겨서 촬영하기가 여간 쉽지 않더라구요.
망원으로 땡겨서 담아봤습니다. 다시 보아도 노오란 후드티는 가을과 참 잘 어울리는군요.
저는 빨간색 후드티를 입었었습니다만.. 찍사가 늘 그렇듯이 저의 사진은 없습니다. ㅎㅎ

.
.
.



# 8

종종 빠르게 셔터를 누르지 않는 신랑에게 불만이 많은 정색시 입니다.ㅎㅎ;
사람들이 쳐다보는게 챙피한거봐요~
그렇다고 아무렇게나 찍을순 없지 않습니까!  여러분??? (거기거기...동조해 주세요 -_-/;; )

.
.
.



# 9
사진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거울을 보면 어김없이 카메라를 들이댄다죠? ㅎㅎ;
거울에 비추인 자신의 모습을 셀카로 담은 사진들이 많은것을 보면 저만의 생각은 아닌것 같습니다 ^^
그러나 저러나 얼굴을 다 가렸네요 ㅎㅎ;

.
.
.


# 10

프레임속의 저희 모습이 보기 좋아..한번 더 담았습니다.
E-1을 들고 다닐때는 셔터수가 상당히 많았어쓴데 slr/c를 들고 다니면서는 정말 셔터를 아끼게 되었답니다.
뭐 말이 아낀다는것이지 좀 더 신중해 졌다랄까요? ^^;

.
.
.



# 11

추운날씨에도 불구하고 열심히 가을을 만끽하던 민찬이..

.
.
.


# 12

한 주 정도만 더 일찍 찾았더라면 어땠을까? 하는 생각을 해봤습니다.
그러나 지금의 그 모습 그대로도 참 좋았답니다. ^^

.
.
.



# 13

민찬이 녀석... 이제는 몇번을 불러도 잘 봐주지 않습니다.
한미디로... 비싸진!! 것이죠... -_-+++
기다리다 지친 엄마는 표정이 시무룩 하네요 ㅎㅎ;
미안해~~

.
.
.



# 14

ㅎㅎ; 그러나 저런 표정을 지어주는 녀석을 어떻게 미워 할 수 있겠습니까..^^;;;
제 아들이랍니다~ ^0^

.
.
.



# 15

1년이 지나야 다시 볼 수 있는 모습입니다.
사진속에 담아둘수 있는 저는... 사진사입니다 ^^

.
.
.


# 16

계룡산의 산세는 정말 예쁘더군요.
물론....올라가진 못했습니다 ㅎㅎㅎ;

.
.
.



# 17

저희 처형과 색시는 스타일이 참 많이 다릅니다. ( 지금은 굉장히 얌전하게 입으신;; )
저와 제 동생이 참 많이 다른것 처럼 말이죠 -_-;;;;;
한배에서 나와도 아롱이 다롱이 ( 맞나요??;; ) 라고 했던하요 ㅎ;

.
.
.



# 18

처형은 저에게 사진찍히길 좋아하십니다~
언젠간 기대에 부흥하는 좋은 사진으로 담아드리고 싶어요 ^^

.
.
.



# 19

정색시가 참 좋아하는 표정입니다.
아니... 다른 표정 짓기가 어색해서 저 표정을 매번 보여주는 것일지도 모릅니다 -_-;

.
.
.



# 20

요~ 맨!! 힙헙~맨~~ 민찬 맨~~  -_-)/ ~ ♪
 
.
.
.



# 21

개인적으론 화려한 사진을 담는것보다 이런 일상적인 모습을 담는것이 참 좋습니다.
물론...화려하고 쨍하고... 흔히들 보기에 좋은 사진을 찍을줄 모르는것은 아닙니다! 으쓱~ (뭐래;; )
그러나... 시간이 흐른후에 가장 나에게 큰 값어치로 남겨지는 재산같은 사진은.. 그런 사진이 아니란것을
알게 되었다 랄까요...^^
이 사진도 분명...나중에 저에게 큰 웃음을 주는 사진이 될 것입니다.

.
.
.



# 22

언제나 제 편이 되어주는 아내와...아들입니다. ^^

.
.
.



# 23

마지막으로...처형의 남자친구~
정현씨~ 민찬이 봐줘서 정말 고마워요~ ^^
함께 좋은 추억 많이 만들었으면 좋겠습니다.

.
.
.

@동학사에서 | 20081109
  1. 제 본명이 김경태 입니다 ^^; [본문으로]
  1. BlogIcon 내일의꿈 (2008.12.02 22:27 신고) reply edit/delete
    단란한 가족의 모습 보기좋았네요. 덕분에 오랜만에 동학사 단풍 구경도 했네요. 계룡산은 4~5월의 벚꽃도 아름다운 것 같지만 단풍도 이쁘네요 ^^
  2. BlogIcon yann (2008.12.02 23:41 신고) reply edit/delete
    카메라 들이대는걸 의식하고서 준비를 하고 나름의 포즈를 취하고 있는데-_-
    포즈취하고서 2초가 지나면 뻘쭘해지기 시작하면서 3초가 넘어가는 순간 고개를 팍팍 돌려대기 시작하는 1人-_-;;;;;

    덕분에 좀 찍어보자..고 원성듣고 있슴다-_-요새-_-;
  3. BlogIcon 늘보엄마 (2008.12.03 10:44 신고) reply edit/delete
    E-1 클릭했다가 깜짝 놀랐어요~~
    대학에 다시 들어오라고 해서;;;
    한 자매라도 스탈이 참 달라서 저도 재밌게 봤어요
    처형님의 남자친구분은 수수해보이던데 옷스타일만 튀시나봐요ㅎㅎ
  4. BlogIcon pictura (2008.12.03 12:08 신고) reply edit/delete
    어이쿠~ 이 미칠듯이 아름다운 색상들의 향연이란... @_@b
    코닥의 색은 정말로 한가지 색들이 더 들어있는 것 같아요.
  5. BlogIcon Deborah (2008.12.03 21:41 신고) reply edit/delete
    이야..처형이란 분 미모가 장난 아니게 예쁘십니다. 남친도 외모가 준수하시공..두분 아름다운 만남 이루셔서 결혼까지 꼴인하셈.
    소중님 아드님 정말 한 인물하네요. 넘 잘 생겼어요.
    소중님도 언제 사진을 올려주세요.
    와프님은 인상이 참 좋습니다.
    부드럽고 남에게 싫은 소리 잘 안하실 타입 같이 보이네요.
    아닌것은 맵고 끊는 그런 스타일도 보이고요. ㅎㅎㅎ
    정확하게 본건지 모르겠네요.
    와이프님 순수한 모습에 반하겠어요.
    와이프님 사진중에서는 #7사진이 가장 예뻐요. 미소도 자연스럽고 예쁩니다. 노란색옷이 잘 어울린다고 전해주세요.^^
  6. BlogIcon petite (2008.12.05 10:30 신고) reply edit/delete
    노란 후드티가 진짜 너무 잘 어울리십니다~

    저도 언제나 자연스럽게 포즈가 안 취해져서 불만입니다.

    사진 찍는걸 좋아하지만 찍히는건 아직도 자연스럽지가 않네요 ^^
  7. BlogIcon .블로그. (2008.12.06 22:34 신고) reply edit/delete
    단풍이 지대로 물들었네요. 가을 분위기가 확~ 풍기는 것이 분위기가 너무 좋습니다. ^^
    언제나 건강하고, 행복한 가정 이루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