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이섬'에 해당되는 글 8

  1. 2009.03.05 My Love.. (3)
2009. 3. 5. 01:17 | Photo/Essay


아..이거 너무 무더기 포스팅을 올려대서 이웃님들께 미움받는건 아닌가 모르겠습니다 (ㅠ_ㅠ);;백업을 빠리 해야하기 때문에 포스팅을 몰아서 하고는 있지만.. RSS에 누적되는 카운트를 보시고 짜증이나 안나실런지 걱정이 된답니다. 아흑... 곳 끝날것 같으니 조금만 견뎌주세요...사룽합니다!


어디를 놀러가도 항상 엄마에게 있으려 하는 민찬이..














그런 민찬이가 다행이도 잠을 자준다..













오늘은 솔로 사진을 좀 찍어줄수 있으려나..













다행이 부모님과 함께해서...혼자 사진을 드디어..찍게 된다.













이제는 어느덧 한 아이의 엄마가 된 사람이지만..
그래도 마음만은..언제나 상큼한 20대..아가씨..













즐거운 한때...
그 시간을 담아내고 있는 한 사람..













어느덧 사진찍는 신랑과 함께산지 2년이 되가는 지애..
그래서 인지 시키는데로 뭐든 잘한다..













그래도 아직은 모를때 찍어주는 자연스러운 사진만큼은 없다.













그래도..신랑이라고 사진 찍어달란 소리도 하고..
다른 사람의 카메라는 다 피해 다니기 바쁜..













남이섬에 왔으니..메타쇠콰이어길에서 한장 찍지 않을수 있나..













결혼전에도 해봤던 경험이 있는 점프샷...













점프~













으쌰~ㅎㅎ
잘뛴다... ^^













부모님과 형제들과 함께라 더욱 즐거운 모양이다..













찬이 젖먹이는 일만 아니라면...
지애도 나풀나풀한 원피스에..이쁜 옷 입고 싶은 마음이 간절할꺼다..













조금만 더 크면...그렇게 다니자~~
그에 걸맞는 멋진 신랑의 모습이 되어야 할텐데..요즘 영.. ㅎㅎ;
^^













즐거원던 그때의 기억...

.
.
.

@ 남이섬에서 | 060624.25


[추억 보관 프로젝트]


 


  1. BlogIcon 코딱찌 (2009.03.05 07:43 신고) reply edit/delete
    느낌좋은사진들 즐감하고 갑니다..
    자주 찾아오겠습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2. BlogIcon 까칠이 (2009.03.05 10:29 신고) reply edit/delete
    밉다뇨~ 과거 사진들을 보면서 민찬이의 어릴적 사진도 보고 좋은데요~~ㅎㅎ
  3. BlogIcon 맑은독백 (2009.03.06 10:45 신고) reply edit/delete
    저도 내년 봄엔 복군 엎고 사진 찍으러 갈 수 있겠지요 ㅋㅋㅋ